첫사랑과 12년 동안 연애한 남친, 계속 만나도 될까요?

동갑내기 남자친구와 결혼을 전제로 진지하게 만나고 있는 32세 여성 사연자 A씨. A씨도 당연히 나이가 나이인지라 이전에 연애를 해보았고, 남자친구도 연애를 해봤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얼마 전 남자친구가 첫사랑과 12년간 사귀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18살 때부터 사귄 여자친구와 30살까지 사구니 것이었죠. 

이들은 고등학교, 대학교를 같이 나오고, 취업 후에도 만났습니다. 사실 남자친구는 더 나은 대학교에 합격하고도 다른 대학교에 진학했다고 하는데요. A씨는 장학금 때문이겠거니 생각했지만 아닐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A씨는 사실 사귄지 얼마 되지 않아 크게 싸운 적이 있었습니다. 남자친구의 SNS에 들어가 봤더니 전 여자친구와 함께 연애한 흔적이 가득했던 것이죠. A씨의 남자친구는 고등학교 때부터 소소하게 촛불 이벤트도 하고, 수학여행에서 같이 데이트도 하고, 축제 때 함께 폴라로이드 사진도 찍었으며, 대학교 때는 전 여자친구와 유럽여행도 다녀왔습니다. 직장인이 되어서는 해외여행도 자주 가고, 데이트도 자주 하고 둘이 안 가본 데가 없었죠. 남자친구의 자취방에서 요리도 함께 해 먹는 모습도 보게 되었는데요. 이 모습은 마치 신혼부부 같았습니다. 심지어는 웨딩드레스에 보타이까지 준비해서 셀프 웨딩처럼 찍은 사진도 있었습니다.

A씨는 이 날 남자친구에게 난리를 쳤고 지금은 SNS 계정을 삭제한 상태입니다 헤어지고 난 뒤 SNS를 안 해서 잊었다며 남자친구는 A씨에게 미안하다고 빌었죠. A씨는 과거는 과거라고 생각하며 애써 이 일을 묻었습니다. A씨가 남자친구를 더 좋아하는 마음도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죠.

그러나 A씨는 얼마 전 남자친구의 친구들과 함께하는 술자리에 나갔고, 남자친구는 A씨를 '결혼할 여자'라고 소개했습니다. 남자친구의 친구들도 처음에는 A씨를 환영하는 분위기 었지만 술을 마시니 친구 중 한 명이 '솔직히 나는 니가 OO랑 결혼할 줄 알았어. 둘이 참 잘 어울렸는데'라는 말실수를 했고, A씨도 이를 듣게 되었습니다. 이 친구는 자신이 말해놓고도 아차 싶은지 A씨의 눈치를 봤다고 하네요.

A씨는 한혜진 등 다른 연예인들도 10년 연애하고 헤어지고도 결혼 잘했으니 그냥 생각하지 말아야 할지, 동거를 한 것도 아닌데 자신이 예민한 것인지 네티즌들에게 조언을 구하고 있습니다.

이 사연을 접한 네티즌들은 '아무리 과거는 과거일 뿐이라지만 저 정도 과거는 못 받아들임' '10년 연애했으면 거의 결혼한 거나 마찬가지로 봐요' '12년이면 과거가 아니라 역사네요' '친구 입방정 진짜..' '나도 최대 6년은 이해하는데 그 이상은 무리..'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첫사랑과 12년동안 연애한 남친과 계속 만날 수 있을까요?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