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드레스 예쁘네~' 하고 봤더니 그녀는 하객이었습니다.

하객 패션만큼 힘든 것은 없습니다. 격식과 겸손 사이에서 적절한 균형을 맞춰야 하죠. 그러나 하객 패션에서 딱 한 가지 지켜야 할 점은 있습니다. 바로 '흰색'은 절대 입어서는 안된다는 것입니다. 

얼마 전 해외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 Reddit Wedding Shaming에는 한 사진이 올라왔는데요. 사진 속 여성은 멋진 아이보리색 레이스 드레스를 입고 있었습니다. 사진을 올린 네티즌은 '정말 멋지고 완벽해 보이는 드레스를 입었지만, 이 여성은 신부가 아니에요'라는 말을 덧붙였죠. 즉 신부가 아닌 하객이 거의 신부와 같은 드레스를 입었던 것이었습니다.

이 옷은 단순히 흰색드레스가 아니라 거의 웨딩드레스 수준이었는데요. 뒤로 늘어지는 트레인까지 있었죠.

많은 네티즌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정말 이기적이다' '내가 신부였다면 당장 쫓아냈을 듯' '웨딩드레스 가게에서 산 것 같은데'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네요.

이런 비매너적인 행동은 절대 해서는 안 될 것 같은데요. 항상 신부가 주인공이라는 사실을 잊지 않고 TPO에 맞는 적절한 의상을 입어야 할 것 같네요.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