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신혼부부들이 혼인신고를 바로 하지 않는 진짜 이유는?

많은 사람들 앞에서 부부가 되는 것을 서약하는 결혼식. 그리고 법적으로 부부가 되는 혼인신고. 여러분은 어떤 순서로 결혼식과 혼인신고를 하실 예정인가요? 혹은 어떤 순서로 결혼식과 혼인신고를 하셨나요? 사실 안정적으로 결혼 생활을 이어간다면 이 순서는 크게 문제가 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오늘은 이에 대한 미혼남녀의 인식에 대해 소개할 텐데요. 과연 미혼남녀는 언제 혼인신고를 원하고 있을지, 그리고 그 이유는 무엇일지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혼인신고, 언제 하실건가요?

과연 미혼남녀들은 혼인신고를 언제 하고 싶을까요? 64%의 응답자는 결혼식 후에 혼인신고를 한다고 밝혀 1위 응답에 올랐습니다. 이어 27.3%는 결혼식 전에 한다고 답했죠. 6%는 기관 상관없이 아이를 낳은 뒤 한다고 답했고 2.8%는 혼인신고를 하지 않겠다고 답변했습니다.

 

2. 혼인신고, 왜 결혼식 이후에 하시나요?

그렇다면 왜 결혼식 이후에 혼인신고하는 것을 선호할까요? 응답자의 절반인 49.1%는 결혼식에 대한 확신 문제 때문이라고 답했습니다. 혹시나 결혼식을 진행하다 이런저런 갈등으로 인해 결혼식이 파토날 수도 있고, 이런 경우 혼인신고를 미리 해두면 큰 문제가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2위 답변은 '혼인신고에 큰 의미를 안 둬서'였는데요 27.2%의 응답자가 이런 답변을 내놓았습니다. 이어 8.1%는 가족관계등록부에 남는 기록이 싫어서, 7.3%는 자유롭고 싶어서라고 답했습니다.

 

3. '내 집 마련'이 혼인신고에 영향 미친다?

미리 혼인신고를 하는 경우도 있는데요. 이런 경우는 전세자금 대출 및 주택 마련 문제가 가장 컸습니다. 37.9%의 응답자가 이 이유로 인해 미리 혼인신고를 한다고 밝혔습니다. 아마 이런 경우는 상대방에 대한 확신이 있는 경우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반대로 아이가 생긴 뒤 혼인신고를 하는 부부도 있습니다. 바로 신혼부부 특별공급에 당첨될 확률을 높이기 위해서입니다. 신혼부부 특공은 가점제가 적용되는데 혼인기간이 짧고 자녀 수가 많을수록 가점이 높습니다. 이에 첫 아이가 태어날 때까지 혼인신고를 하지 않고 사는 것이 가점을 쌓는데 유리하다는 판단을 하는 것이죠.

댓글(0)